HOME  스노우 스포츠 슬로프 슬로프 안내
 
 


덕유산 설천봉에서 내려오는 코스로 장쾌한 설경 감상도 한몫.

길이 6.1Km, 표고차 810m국내 최장거리를 자랑하는 실크로드는 코스의 난이도가 매우 조화롭게 짜여져 있어 초·중급자에게 알맞는 코스이다.

실크로드 슬로프는 해발 1520m의 덕유산 설천봉 정상에서 시작되므로 능선을 타고 내려오는 즐거움과 구름사이를 뚫고 내려오는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확 트인 경관과 함께 고사목에 핀 눈꽃과 설경을 감상하면서 내려 오는 것도 놓칠 수 없는 또 다른 재미.

실크로드 슬로프를 이용하려면 15분 정도 곤도라를 타고 한번에 올라가는 방법과 코러스리프트를 타고 올라가 하모니리프트로 갈아타고 다시 올라가는 방법이 있다.

또한 상급자가 실크로드를 이용할 경우 97 동계 U대회때 슈퍼지 경기용으로 사용되었던 미뉴에트 코스를 타고 내려오다 실크로드 중간 지점으로 빠져 내려오는 방법이 있는데 스키실력이 상급수준에 이른 사람이라면 한번쯤 도전해 볼만한 코스이다.

국내 최고 경사도 (상단평균 경사도 70%)
만선베이스 최상단에 위치한 슬로프로 상단에 오르면 직벽으로 느껴지는 코스다.
덕유산리조트에서도 반드시 보험에 가입하고 이 곳에 오를 것을 권하고 있을 정도다.
과거 한때에는 이 곳을 내려오는 스키어가 없어 잠정 폐쇄 조치했다가 2000/01 겨울 시즌에 들어 주말과 공휴일만 개방을 시작한 곳이다.
만선하우스에 위치한 무주익스프레스를 타고 약 10여분간 오르면 레이더스 정상에 이를 수 있다.


만선하우스 정면에 보이는 널따란 슬로프로 초/중급자 슬로프 전용코스다. 상단에 하프파이프와 램프, 레일이 조성되어 보더들에게 인기 그만이다. 요트리프트를 타고 내려오는 방법과 크루저 리프트를 타고 레이더스 하단을 거쳐 내려온다.
 

만선베이스와 설천베이스를 이어주는 동맥과 같은 역할을 담당하는 코스다. 설천베이스에서 진입할 때는 쌍쌍리프트를 만선에서는 요트, 크루저 리프트타고 내려 슬로프를 타고 설천지역에 도달한다. 밑으로 내려올수록 경사도가 높아 중급수준의 스키어가 이용하기에 알맞다. 점핑파크 주차장에서도 진입가능하며 주차공간이 여유로와 리조트 좀 아는 사람들은 이곳에서 스키부츠를 신는다.


원래 만선봉에서 시작하는 코스로 조성되었으나 라이너 리프트와 연결된 미드피크가 출발점이다. 이제 막 A자형 자세를 벗어나려고 하는 초보 스키어에게 가장 적합한 코스로 상단 출발과 가족호텔 솔마을이 끝나는 지점에서 경사가 제법 커보이지만 평탄해 보이는 길이 많아 초보자에게 가장 인기 있는 코스다.
3.4km에 달하는 슬로프 주변에는 덕유산 원시림 속을 휘돌아 내려오면서 감상하는 설경이 일품이며 슬로프 하단 부근에서는 야외 온천탕과 가족호텔이 접한다.
웨스턴 슬로프와 만나는 카누리프트 탑승장 앞에서는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만선봉 정상에서 시작되는 슬로프로 능선을 타고 미드피크까지 흘러내리는 코스다. 슬로프 폭이 좁고 모글이 빨라 실제 활주로는 더욱 좁아져 숏턴과 모글 대처능력이 떨어지는 스노우보더의 주말 진입이 제한된다.
안전사고 빈도가 가장 높은 슬로프로 초보자 진입 및 사설강습은 다른 스키어의 안전을 위해 절대 금물이다.

 
 

 

 
  • 날씨
  • 찾아오시는 길
  • 덕유산리조트 미리보기
  • 덕유산 스케치
  • 실시간 현장상황보기
  • 이벤트 & 할인
  • 카풀게시판
  • 고객의 소리
  • 자주하는 질문
  • 분실물 센터
  • 채용공고